백두대간 생태체험 참여할 청소년·청년 모집

국립공원공단, 6일 태백산 시작으로 8개 국립공원서 23회 운영
당일·1박2일 등 2가지 유형으로 각 20명씩 모집…참가비 무료

김재영 기자 승인 2022.08.04 08:20 의견 0
지리산국립공원 반달가슴곰 생태체험. 국립공원공단 제공

[워라벨타임스]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은 청소년과 청년을 대상으로 백두대간의 의미와 가치를 이해하고 체험할 수 있는 '국립공원 백두대간 생태체험' 과정 참가자를 모집한다다.

4일 공단에 따르면 생태체험 과정은 6일 태백산국립공원을 시작으로 8개 국립공원에서 23회에 걸쳐 운영된다. 참가비는 전액 무료이며, 참가인원은 체험과정별 20명씩 총 460명이다.

생태체험 과정은 당일형과 1박2일형 등 2가지 유형이다. 당일형은 다양한 체험 중심으로 운영되며 속리산국립공원 등 5곳의 국립공원 사무소에서 3회씩 운영한다.

1박2일형은 국립공원 대피소 또는 생태탐방원에서 1박2일간 머물면서 백두대간을 느낄 수 있는 과정이다. 덕유산국립공원 등 4곳에서 2회씩 운영한다.

참가를 희망하는 사람은 국립공원 사무소에 전화로 신청하면 되며, 상세한 일정과 참여 방법은 국립공원공단 누리집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.

정정권 국립공원공단 탐방복지처장은 "국립공원 백두대간 생태체험은 우리나라 자연생태의 근간을 이루고 있는 백두대간의 의미와 가치를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의미 있는 과정"이라며 "온전히 보전된 백두대간을 즐겁게 탐방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준비하겠다"고 말했다.

저작권자 ⓒ 워라벨타임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