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포토] '냉동고 한파'에 이어 폭설…'엉금엉금' 출근길

김영배 기자 승인 2023.01.26 08:30 의견 0
[워라벨타임스] 설 명절 연휴에 찾아온 불청객 '냉동고 한파'에 이어 사흘째인 26일은 폭설로 출근길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.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현재 서울 서부를 포함한 수도권 서부와 충남북부 서해안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고 있다. 예상 적설량(26~27일)은 충청권, 전북, 전남권 서부, 인천·경기 남부, 경북 북부내륙, 경북 북동산지는 2~7cm, 충남서해안과 제주도산지는 10cm 이상이다. 눈은 오늘 늦은 오후(15~18시)에 수도권을 시작으로 중부 지방은 밤(18~24시)에 대부분 그치겠지만, 충청권 남부와 경상도 내륙에는 내일 새벽까지, 전라권 내륙은 내일 오전까지, 전라 서해안은 내일 밤까지 더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. 사진은 26일 오전 8시 서울 마포구 공덕역 인근 출근길 모습. ⓒ워라벨타임스

저작권자 ⓒ 워라벨타임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